부산민예총은 문화예술활동을 하는 부산의 예술인 단체입니다.

문화정보

문화정보

  • HOME
  • 문화정보
  • 문화정보

젊은 춤꾼들의 새로운 몸짓과 전복의 춤 “비非-춤전”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7-06-14 13:28 조회208회 댓글0건

본문

젊은 춤꾼들의 새로운 몸짓과 전복의 춤

-춤전

 

 

1. 주최: 생명춤페스티벌집행위원회

 

2. 주관: -춤연대, 춤추는남자들집행위원회

 

3. : 2017625일 일요일 오후 5

 

4. : 부산시민공원 시민사랑채-백산홀

 

5. 내용 : 5, 6월 공연 시즌이 본격화됨에 따라 크고 작은 무대들이 줄을 잇는다. 해외 공연 단체의 내한과 각종 무용제, 직업 무용단의 정기공연 등 규모가 큰 공연이 많이 열리고 있지만 대중들에게 춤-계는 여전히 낯선 세계로 인식되고 있다. 또한 서울에 비해서 부산 춤판이 정체되어 있는 현실은 누구나 다 아는 공공연한 사실이다. 거기엔 여러 가지 요인들이 있지만, -춤연대의 젊은 춤꾼들이 생각하기에 이는 기존의 춤, 기존의 몸짓이 계속 되풀이되고 있다는 것이다. 그래서 2017-춤전은 기존의 춤 관습을 그대로 답습하는 것이 아니라, 젊은 춤꾼들만의 개성적이고 독창적인 몸짓 언어를 선보임으로써 부산 춤판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고자 한다.

-춤전은 기존의 춤 언어를 전복하는 새로운 몸짓-감각의 향연, 젊은 춤꾼들의 저항적 몸짓이 한 자리에 모인 공연이다. 김평수, 이정민, 박정윤, 장오경, 신상현 등 개성적이고 자신만의 뚜렷한 색을 가진 춤꾼, 춤 이외의 장르와 혼합하여 실험적인 활동을 하는 무용수, 서브컬쳐 문화를 기반으로 하여 자신의 독자적인 춤 영역을 구축하는 춤꾼, 춤의 원초적인 몸짓-감각을 찾는 즉흥 춤꾼들과 단체가 함께하여 관객들이 춤의 감각을 입체적으로 느낄 수 있도록 꾸며졌다. 또한 본 공연은 자유롭고 파격적인 창작 작품을 소개함으로써 수준 높은 지역 공연을 창출하며 침체된 부산 무용계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다.

 

후원: 부산광역시, 부산문화재단, 영로지스 일반 10,000

 

6. 제목, 안무, 출연, 작품내용 요약

625일 일요일 오후 5-춤전

<팸플렛 첨부 참조>

 

7. 관람료 : 일반인- 10,000

 

8. 담 당 : -춤전 홍보 김채희 010-9350-5273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